?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photo_2018-11-13_11-38-05.jpg



<기자회견문>

모든 사람이 존엄하다는 원칙을 도민과 함께 다시 선언하고 싶습니다.


세계인권선언 70주년 기념


전북지역 행사에 함께 해주세요!

 

올해 1210일은 세계인권선언 채택 70년이 되는 날입니다. 세계인권선언은 제2차 세계대전의 폐허 속에서 야만적인 폭력과 전쟁에 대한 국제사회의 반성과 약속으로 탄생했습니다. 그렇기에 세계인권선언은 인류가 겪었던 참혹한 전쟁과 학살 기억하며 다시는 그러한 비극과 아픔을 반복하지 말자는 다짐이 담겨있습니다.

선언은 이후 변화의 물결을 만들었습니다. 세계인권선언 이후 70여 년간 수많은 시민들이 완성되지 않은 인권의 주춧돌을 놓고 사회적인 기준으로 만들어 왔습니다. 살 만한 세상에 대한 열망은 배제와 차별을 드러냈고, 감춰졌던 인권의 주인공들을 등장시켰으며, 새로운 인권의 기준을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세계인권선언이 채택된 이후 70년이 지난 지금까지, 사회적 소수자를 향한 차별과 혐오 그리고 폭력은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그렇기에 모든 사람은 자유롭고 존엄하며 평등하다는 세계인권선언이 오래된 말로만 그치지 않도록 하려면 나와 너, 우리 모두가 힘을 모아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이미 그러한 힘을 만들었습니다, 2016년 겨울, 광장에서 촛불을 들었던 시민들은 박근혜 정권 퇴진을 넘어 사회대개혁, 모두의 인권과 존엄이 존중받는 사회, 새로운 민주주의가 실현되는 나라를 만들자고 외쳤습니다. 이러한 촛불의 준엄한 목소리는 지난 70년간 계속된 인권선언의 정신과 닿아있습니다.

그리고 이제 지역에서도 인권적 변화의 힘을 만들어가야 합니다. 이 사회의 밖으로 내몰리고 있는 누군가의 삶을 돌보는 것, 다름과 낯설음에 대해 환대하는 것, 모두가 평등하고 존엄하다는 감각을 일깨우는 것. 이러한 힘과 움직임이 우리의 삶을 회복시키고 인권적인 지역공동체를 만들어가는 주춧돌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전북지역 시민사회는 다가오는 세계인권선언 70년을 맞이하여, 인권선언의 의미를 돌아보고 전북도민들과 함께 인권의 시대를 열어가기 위한 행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무지개처럼 다양한 인권의 목소리를 아우르고 공유하는 이번 행사를 도민여러분께서 함께 참여해서 만들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20181113

 

세계인권선언 70주년 기념 전북조직위원회


고백교회, 노동당전북도당, 녹색당전북도당, 민변전북지부, 민족문제연구소전북지부, 민주노총전북본부, 사회변혁당전북도당, 생명평화마중물, 생명평화정의전북기독행동, 시민행동21, 인니들의병원놀이, 장애인인권연대, 전북겨례하나, 전북교육연대, 전북노동연대, 전북녹색연합, 전북민주언론시민연합, 전북여성단체연합, 전북장애인이동권연대, 전북평화와인권연대, 전북환경운동연합, 전북희망나눔재단, 전주비정규노동네트워크, 전북성소수자모임열린문, 전북여성노동자회, 전북여성인권지원센터, 전주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정의당전북도당, 중증장애인지역생활지원센터, 진보광장,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 615공동선언실천남측위원회전북본부 (1113일 현재, 32개 단위)


[보도자료]세계인권선언70주년조직위기자회견.hwp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93 환경재앙 부르는 새만금사업, 냉철하게 판단할 때이다 file 관리자 2005.03.22 5213
892 호남고속 부당노동행위 엄중 수사 및 기소 촉구 탄원서 제출 file 평화인권연대 2017.12.27 761
891 혐오 없는 613 선거 촉구 전북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file 평화인권연대 2018.05.30 393
890 한미연합전시증원연습/독수리연습(RSOI&FE) 즉각 중단과 F-117 스텔스 전폭기 군산미군기지에서 철수를 요구하는 기 자 회 견 문 관리자 2007.03.26 5535
889 학교장 자율로 학칙 제&#8228;개정 인정하는 초&#8228;중등교육법 개정은 학생인권조례를 무력화하는 개악이다. file 관리자 2012.02.29 3978
888 평택지킴이 기자회견문과 인권침해자료 file 관리자 2006.08.16 4453
887 평택주민, 평화운동가들을 폭행하고 강제연행한 국방부와 경찰을 규탄한다. 관리자 2005.08.31 4351
886 평택 투쟁 연대 호소!! file 관리자 2006.03.14 4417
885 평택 미군기지 확장 저지를 반대하는 인권활동가 선언문 16 file 관리자 2006.03.05 25476
884 파병철회, 선발대 파병 중단을 요구하는 릴레이 단식농성에 들어가며 관리자 2004.08.02 6648
883 통신비밀보호법이 아니라, 통신비밀보관법이다 관리자 2007.04.04 4130
882 테러를 이유로 APEC 기간 위법적인 행위를 저지르고 있는 경찰과 정부에 경고한다. 관리자 2005.11.17 4363
881 충남인권조례 폐지에 반대하는 전북지역시민사회 긴급성명 file 평화인권연대 2018.02.01 40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 69 Next ›
/ 6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