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20190604.jpg


<새만금 해수유통 촉구 전북 종교계·시민사회 대표 100인 선언>

새만금과 전북을 살리는 길, 2020년 해수유통이 답이다!

 

 

1. 새만금사업은 거짓과 무지탐욕에서 비롯된 어리석은 사업이었습니다.

새만금사업은 지역발전을 염원하는 전북도민을 현혹한 정치인의 거짓술수에서 시작되었습니다그럼에도 불구하고갯벌과 바다의 가치를 몰랐던 우리들의 어리석음에도 잘못은 있습니다탐욕에 눈이 멀어 거위의 배를 가른 것처럼우리는 풍요와 생명의 상징새만금을 죽이고서야 오늘 통한의 눈물을 흘립니다.

사업이 시작된 지 30여년우리는 비로소 새만금사업이 거짓과 무지탐욕에서 비롯된 잘못된 사업이었음을 깨닫고 반성합니다그리고잘못된 사업을 끝내 막지 못한 우리의 부족함과 나약함을 깊이 반성합니다.

 

 

2. 이제 새만금사업에 대한 깊은 성찰과 정의로운 전환이 필요한 때입니다.

새만금의 오늘은 생명이 살 수 없는 죽음의 땅입니다단지 새만금만 죽어간 것이 아니라 방조제 밖의 서해바다에도 심각한 피해를 주었습니다전라북도 어업생산량은 4분의 1로 줄었고어촌마을은 황폐화 되었으며전북경제는 침체의 늪을 벗어나지 못합니다새만금 방조제가 전라북도의 숨통을 조이고 있습니다.

농사용 땅을 만들겠다고 시작한 새만금사업은 이제 국제적인 도시를 만드는 사업으로 그 목적이 바뀌었습니다하지만새만금호의 물관리와 기반시설 등은 농사용 땅을 만들던 당시의 계획대로 추진되고 있습니다지금방향 잃고 주인 잃은 새만금사업은 전북의 희망이 아니라 골칫거리로 전락했습니다.

새만금사업에 대한 깊은 성찰이 필요합니다그리고 늦었지만새만금을 자연과 인간이 공생하는 생명의 공간으로 되살리기 위한 정의로운 전환을 결단해야할 때입니다.

 

 

3. 새만금의 새로운 시작, 2020년 해수유통만이 답입니다.

20년 동안 4조원을 쏟아부어 수질개선 사업을 실시했습니다하지만 새만금호의 수질은 6급수로 최악의 상태입니다그만큼 했으면 충분합니다이제 정부는 새만금 수질개선사업의 실패를 겸허히 인정해야 합니다만약또다시 혹세무민하며 계속해서 새만금호 담수화를 추진한다면 더 이상 전북도민이 용서하지 않을 것입니다.

올해부터 스마트수변도시로 내부개발이 본격화됩니다하지만 죽음의 호수위에 스마트한 국제도시를 만드는 일이 가당키나 합니까더 이상의 거짓은 용납되지 않을 것입니다.

정부는 새만금사업을 새롭게 시작해야 합니다.

그 첫걸음은 바로, 2020년 새만금 해수유통 결정입니다!

 

 

4. 새만금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전북도민이 다시 힘을 모아야합니다.

안타깝게도 새만금을 30년 전생명력이 넘치는 바다와 갯벌로 되돌리는 것은 불가능합니다하지만다행히도 새만금을 자연과 인간이 공생하는 새로운 공간으로 재생할 수 있는 수라갯벌과 해창갯벌이 여전히 남아있습니다.

전라북도의 민과 관이 지혜와 힘을 모은다면 새만금을 국제적인 생태관광도시로 만들 수 있습니다저어새가 날고 물고기가 되돌아오는 풍요로운 강하구를 만들면어촌이 살아나고 국제도시와 어울려 새로운 새만금을 만들 수 있습니다.

새만금에 바닷물을 상시적으로 유통시키고, ‘새만금 민·관협의회를 만들어 전북도민에게 진정으로 도움이 되는 사업으로 변경할 것을 전북도와 정부에 제안합니다정부가 전향적인 자세를 갖는다면 우리는 새만금과 전북도를 위해 미래로 함께 나아갈 것입니다.

 

 

5. 후세에게 부끄럽지 않도록 우리 100인이 앞장서겠습니다.

전북도민 여러분 함께 해주십시오.

역사의 한계가 있고누구나 실수를 할 수 있습니다.

새만금사업은 분명 잘못된 결정이었음을 우린 이제 압니다그럼에도 불구하고잘못된 새만금사업을 계속해서 고집한다면 진정으로 후세에게 큰 죄를 짓는 것입니다.

2020년은 우리의 잘못을 뉘우치고 새만금사업을 되돌릴 수 있는 마지막기회입니다그럼에도 불구하고끝내 2020년 새만금 해수유통을 이루지 못한다면 우리는 후세에게 용서받지 못할 것입니다.

새만금을 살리는 유일한 길전라북도를 살리는 길은 새만금의 해수유통 뿐입니다.

우리 100인이 앞장서겠습니다.

 

전북도민여러분, 2020년 새만금 해수유통 운동에 함께 해주십시요!

 

2019년 6월 4

 

 

새만금 해수유통 촉구 전북 종교계·시민사회 대표 100인 선언자 일동


100인 선언문.hwp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20 [성명] 민주노총 위원장 구속은 인권의 구속이다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6.24 81
919 [보도자료] 특권교육 중단! 귀족학교 반대! 교육공공성 강화! 자사고 지정취소 당연, 교육부 동의 촉구 기자회견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6.21 131
918 [공동성명] 정헌율 익산시장은 다문화가족에 대한 차별적 발언에 대해 사과하라!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6.21 358
917 5·18 망언 규탄이 구속 사유인가!? 공안몰이 영장청구 규탄 기자회견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6.14 113
» [선언자료] 새만금 해수유통 촉구 전북 종교계·시민사회 대표 100인 선언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6.04 194
915 [보도자료] 혐오·차별 선동하는 인권위원은 이제 그만! 올바른 제3기 전라북도 인권위원회 구성 촉구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5.30 293
914 [기자회견문] 전라북도는 도민의 알권리와 행정의 투명성을 무시한 독단행정에 대해 사과하라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5.28 187
913 [성명] 무자격 김동하 전라북도 인권위원은 즉각 사퇴하라!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5.22 299
912 <인권단체 성명> 정보경찰 폐지만이 답이다. 평화인권연대 2019.05.14 175
911 ‘2020 새만금해수유통 전북행동’ 출범 기자회견문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4.23 245
910 21대 총선 D-365, 선거에서 혐오표현 규제를 촉구하는 시민 선언 [차별금지법제정연대 기자회견문]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4.17 156
909 [기자회견] 낙태죄는 위헌이다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4.15 127
908 [취재요청] 세월호 참사 5주기, 전북지역 기억과 다짐의 날 행사 file 평화인권연대 2019.04.12 12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 72 Next ›
/ 72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